• -동두천 26.7℃
  • -강릉 22.9℃
  • 서울 26.1℃
  • 대전 24.3℃
  • 대구 25.4℃
  • 울산 26.2℃
  • 박무광주 29.2℃
  • 구름많음부산 29.5℃
  • -고창 26.8℃
  • 흐림제주 33.6℃
  • -강화 25.4℃
  • -보은 21.9℃
  • -금산 25.8℃
  • -강진군 30.1℃
  • -경주시 24.9℃
  • -거제 29.9℃

패션·뷰티

전체기사 보기

‘빅토리아 베컴’ 리복과 파트너십 체결,디자이너로 나서

[아트코리아방송 = 최윤영 기자] 세계적인 패셔니스타이자 스타일 아이콘인 ‘빅토리아 베컴(Victoria Beckham)’이 글로벌 피트니스 라이프스타일 브랜드 리복과 함께 파트너십을 체결했다. 리복은 여성들의 귀감이 되고 세계적으로 영향력을 끼치고 있는 빅토리아 베컴을 2019년 콜라보레이션 컬렉션의 주인공으로 선정했다. 빅토리아 베컴은 이번 파트너십을 통해 피트니스 라이프스타일로 새롭게 포지셔닝하고 있는 리복의 여성 캠페인 전략을 지원하고 앞으로 여성들이 스스로의 미래를 개척할 수 있도록 다양한 활동을 시도할 계획이다. 빅토리아 베컴은 그동안 여성에게 초점을 맞춘 패션으로 세계적으로 인정 받아왔다. 이런 그녀의 감각과 리복이 함께 여성을 위한 철학과 디자인을 바탕으로 현대 여성들을 위한 생활 의류 및 신발을 선보일 예정이다. 그 중 첫 번째 프로젝트인 ‘리복X빅토리아 베컴’ 컬렉션 출시는 2018년 하반기 작업을 통해 2019년 SS컬렉션으로 소비자들에게 선보인다. 빅토리아 베컴은 이번 컬렉션에 대해 “자신의 스타일을 통해 다양한 개성을 표현하고자 하는 여성들을 위해 만들었다”라고 전했다. 리복은 1980년대부터 피트니스를 활용해 다양한 브랜드 활

이재환 디자이너 '바실리' , 2018 S/S 광저우 패션 위크 초청돼 단독쇼 선보여

[아트코리아방송 = 이용선 기자]이재환 디자이너의 ‘바실리’가 중국 광저우 타워에서 열린 2018 S/S 광저우 패션 위크에초청돼 단독쇼를 선보였다. 이재환 디자이너의 2018 S/S 시즌 컬렉션 컨셉은 ‘Vassilly’의 고유한 프렌치 클래식함을 드라마틱하게 재해석하여 여성이 내면에 가지고 있는 꿈에 대한 공간, 우주여행을 제안함과 동시에 현대의 프렌치 느낌과 미래 지향적인 미니멀리즘 스타일로 정리하여 여성의 아름다운 곡선을 극대화 시켰다. 꿈과 현실을 오가는 환상적인 토털룩을 완성하기 위해 가방 브랜드인 가띠엘의 미니코코백과 주얼리 브랜드인 MATIAS(마티아스), 퀄리티가 높은 ‘백산쟈카드’와 콜라보하였다. 바실리는 컬러 조합과 섬세한 수작업 디테일을 통해 당대의 시각에서 가장 정통한 프렌치 살롱 스타일을 선보이며, 여성의 곡선미가 돋보이는 디자인에서 초현실주의 철학과 낭만주의의 사상으로 우아함과 페미닌함을 동시에 보여줬다. 이와 더불어 클래식하고 모던한 프렌치 스타일을 현재까지 보여 주고 있다. 이재환디자이너는 "2018년도부터 바실리를 블랙라인과 베이직라인으로 분리하여 조금 독특한 방식으로 뷰티끄형의 라이브 패션쇼를 선보일 예정이며, 프랑스 등 해

‘모전여전’ 변정수, 큰딸과 함께 시크한 화보 공개

[아트코리아방송 = 최윤영 기자] 모델 겸 배우 변정수가 큰딸과 함께 화보를 통해 변치 않는 고급스러운 스타일을 공개했다. 독일 글로벌 럭셔리 브랜드 MCM이 공개한 이번 화보는 세대를 아우르는 변함없는 아름다움을 콘셉트로 하여 패셔니스타 변정수 모녀의 우아하면서도 다정다감한 모습을 담아냈다. 특히 변정수의 큰딸 유채원 양과 함께 화보를 촬영해 우월한 모녀 케미를 그대로 발산했다. 화보 속 변정수는 특유의 화려함과 세련된 모습으로 딸과 함께 세대 간의 완벽한 교감을 이끌어 냈다. 변정수 모녀는 시크한 느낌의 롱 코트에 광택이 나는 백팩을 매치해 심플한 패션 속 스타일 포인트로 살리는가 하면 화려한 드레스에 백팩을 메어 화려하게 소화해냈다. 또한 두 사람의 호흡을 통해 모녀간의 사랑스럽고 친근한 모습이 화보에 고스란히 드러났다. MCM 관계자는 “90년대에 이미 스타일 아이콘으로 유명했던 변정수는 백팩이 유행하던 당시 MCM의 ‘자카드 백팩’을 자주 애용하며 MCM의 인기에 큰 역할을 했다”며 “자카드 백팩을 리뉴얼해 선보이면서 20여년 전에 실제 사용했던 세대와 현재 MCM을 애용하는 세대의 시간을 넘나드는 케미를 보여주고자 했다”고 밝혔다. 변정수 모



아트코리아 포토